[언론기사] 이즈소프트, 구글맵 기반 빛공해 지도 연계서비스 공개

 

지난 10월 26일, Google Maps를 활용한 Location Intelligence 세미나에서 ‘Google Maps 기반 빛공해 지도서비스’ 를 소개했었습니다. 차량 탑재형 고속휘도 측정 시스템이 내년 3월 런칭을 앞두고 있어, 발표에서 소개되었던 ‘빛공해 지도 서비스’가 가시화될 전망이라고 합니다.

야간 조명 실태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구글맵 기반 빛공해 지도를 빠른 시일 내에 만나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아래는 전자신문인터넷의 기사 내용 입니다.

 

이즈소프트, 차량탑재형 고속휘도측정 기술 및 빛공해 지도 연계서비스 공개

2017.10.25 전자신문인터넷


▲이즈소프트 정동환 연구원이 20일 용산역 ITX 3회의실에서 차량탑재형 고속휘도측정 시스템을 통해 측정하는 과정을 설명하고 있다.(사진=이즈소프트)

 

이즈소프트(대표이사 서현배)는 지난 20일 용산역 ITX 3회의실에서 개최된 ‘2017 제3회 빛공해 세미나’에서 차량탑재형 고속휘도측정 시스템 및 빛공해 지도 연계서비스를 개발해 최초로 공개했다고 23일 밝혔다. 개발은 한국광기술원과 공동으로 이루어졌다.

차량탑재형 고속휘도측정 시스템은 옥외조명환경의 밝기(휘도)를 카메라 방식으로 측정 및 분석할 수 있는 면타입 휘도계측기 LMK를 차량 지붕에 장착한 형태이다. 측정자가 차량에 탑승한 채로 4방향으로 스캔형태의 측정을 하며, GPS와 연결되어 측정 위치가 자동으로 기록이 된다. 측정은 프로그램을 활용해 원 클릭으로 이루어진다.

시스템은 다수의 측정자가 필요했던 기존의 정적측정법과는 달리 운전자 1인이 측정이 가능하며, 짧은 시간에 훨씬 많은 수의 데이터 수집이 가능하다.

기존의 정적측정은 측정 위치, 환경 등을 기입해 두었다가 각각의 측정치를 종합해야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반면 해당 시스템을 활용한 동적측정은 측정 직후 프로그램을 통해 종합 분석된 데이터를 확인할 수 있다.

이즈소프트는 내년 3월 론칭 시점에는 고속휘도측정 시스템에 설치된 카메라를 4개로 늘려 측정 시간을 기존 3분에서 1분 이내로 단축시킨다는 계획이다. 회사는 최종 목표를 1초당 390장의 사진을 찍는 FIP 동영상 면휘도계를 활용해 차량을 40km/h로 이동하며 측정하는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방침이다.

 

▲이즈소프트 서영석 책임연구원이 20일 용산역 ITX 3회의실에서 차량탑재형 고속휘도측정 시스템을 시연하고 있다.(사진=이즈소프트)

 

해당 시스템이 개발되면 넓은 지역 측정에 소모되는 시간을 상당시간 단축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차량탑재형 고속휘도측정 시스템의 론칭에 따라 전국단위 빛공해 지도 제작이 가시화 될 전망이다.

빛공해 지도 연계 서비스는 고속휘도측정 시스템과 연동해 해당지역의 휘도 수치 등이 제공되는 웹 지도 공공 서비스이다. 해당 서비스는 네이버 거리 뷰와 같은 형태로 각 발광 지점의 휘도가 얼마인지를 범례화 시켜 측정된 수치를 보여줄 수 있는 야간 휘도측정 기능이 지원된다. 또한 야간 실사 이미지 외에도 휘도, 시‧군‧구 등의 지역별 빛공해 지도 서비스 등이 제공돼 야간 조명 실태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다.

서영석 책임연구원은 “내년 3월 론칭을 앞두고 있는 고속휘도측정시스템은 해당 지역의 휘도 수준이 어느 정도인지 범위를 파악하는 장비”라며 “각 시‧도의 빛공해 환경영향평가 등에 필요한 광범위한 데이터 수집에 활용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즈소프트의 LMK 장비는 빛 공해, 도로조명 및 실내조명 평가 등 공정시험기준 상의 범용장비로서 ‘인공조명에 의한 빛 공해 방지법’의 제정 과정부터 기준장비로 사용될 만큼 높은 신뢰성을 인정받고 있다. 장비는 국립환경과학원, 한국환경공단, 서울시청, 광주 광산구청, 북구청, 한국조명연구원, 한국광기술원, 한국도로공사 등 공공기관과 국공립연구소에서 활용되고 있다.

 

전자신문인터넷 전보빈 기자 (bbjeon@etnews.com)

[세미나 후기] Google Maps를 활용한 Location Intelligence

 

지난 10월 26일, Google Maps를 활용한 Location Intelligence 세미나가 Google Campus Seoul에서 개최되었습니다. 특히 이번 세미나는 Google Maps를 사용하고 있는 기업들이 직접 활용기를 전해주어 관심이 뜨거웠는데요, 자세한 내용을 함께 살펴보시죠.

 


<세미나 내용을 경청중인 참석자 분들>

 

 

위치기반 비즈니스를 위한 Google Maps APIs

 

첫 순서로는 Google의 서본양 매니저님이 Google Maps API에 대한 소개와 함께 Google Maps의 활용범위에 관해 설명해주셨습니다. 짧은 발표였지만 참석자분들의 Google Maps API에 대한 관심이 높았던 만큼, 많은 질문이 나온 세션이기도 했습니다.

 

 

Google Maps API 기술 소개

 

Google Maps API의 전반적인 소개 다음에는, SPH 한용희 과장님의 Google Maps API 기술에 대한 발표가 이어졌습니다. 다양한 종류의 Google Maps API 소개와 Google Maps API 시작 방법, 그리고 기술지원까지, Google Maps API에 대한 이해를 높일 수 있는 유용한 발표였습니다.

 

 

상권분석 빅데이터 활용을 통한 소상공인 지원체계 구축 사례

 

세번째 순서는 기업들의 Google Maps 활용기였는데요, 서울신용보증재단, 이즈소프트, 아시아나에서 직접 활용기를 전해주러 오셨습니다.

세 발표 중 첫 순서는 서울신용보증재단의 강만수 박사님이 진행해주셨습니다. 서울신용보증재단은 상권분석과 빅데이터를 활용해 소상공인지원체계를 구축 중인데요, 그 과정에서 Google Maps가 유용하게 사용되었다고 합니다. 지도가 상권분석에 어떻게 활용 되는지 실제 사례를 통해 알아볼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지도를 활용한 알기 쉬운 빛공해 측정과 분석 적용하기

 

다음 순서는 이즈소프트의 서영석 박사님이 ‘Google Maps 기반 빛공해 지도 서비스’라는 주제로 발표해주셨습니다. Google Maps를 기반으로 한 빛공해 지도는 스트리트 뷰 형태로 각 지점의 빛공해 지수를 보여주는데요, 도시 빛정책 수립 및 빛공해 업무 처리에 이용된다고 합니다. Google Maps는 환경 분야에서도 유용하게 쓰이고 있네요!

 

FWMS (Flight Watch Management System)

 

다음은 아시아나 항공의 고영일 과장님이 Google Maps를 활용한 FWMS(비행 감시 시스템)을 소개해주셨습니다. 아시아나 항공은 Google Maps API를 바탕으로 더욱 정밀하고 가시성이 뛰어난 FWMS를 구축했습니다. 간단한 설명 후에 직접 실시간 FWMS 화면을 공유해주셨는데요, 지도로 비행기의 실시간 위치를 파악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도착 공항의 모습까지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Google Maps를 활용해 더욱 안전한 비행이 가능하겠죠?

 

Google Maps 활용사례와 라이센스 정책 소개

 

기업들의 활용기가 끝난 후, SPH의 유경수 이사님이 Google Maps API 활용사례와 라이센스 정책에 대해 소개해주셨습니다. Google Maps는 앞서 소개한 사례들 외에도, 정말 많은 고객 사례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불법 조업을 잡는 ‘Global Fishing Watch’, 모바일 여행앱, 키즈폰 등에서도 Google Maps API는 유용하게 쓰이고 있었습니다.

 

이 날 세미나에서 소개해드린 사례 외에도, SPH는 CARTO, Google Maps, SuperMap 등 다양한 케이스에 적용될 수 있는 다채로운 제품군을 보유하고 있으며 고객의 사례에 꼭 맞는 무료 세미나 및 개별 컨설팅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각 케이스에 맞춰 더욱 자세한 이야기를 나누고 싶으시다면 여기에서 문의 주시길 바라며, SPH에서 발행하는 GIS/로케이션 인텔리전스 관련 최신 소식을 받아보고 싶으신 분들은 페이스북 페이지 또는 뉴스레터를 구독해 주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